그러고 보니 


차 없이 돌아다녀보기도 첨인듯 하고

누구랑 같이 다녀본적도 참 오랜만이고

말로만 들었던 강정마을을 보니 참으로 마음이 짠하고.

꽤 많이 가봤지만 한라산 등산을 제대로 한건 또 첨이다..


아직도 못본게 너무 많은 제주이고

늘 새로운 제주


DSC04428.jpg






DSC04305.jpg



DSC04310.jpg



DSC04312.jpg



DSC04466.jpg




DSC04239.jpg


DSC04215.jpg


DSC04223.jpg


DSC04227.jpg


DSC04260.jpg


DSC04282.jpg


DSC04287.jpg


DSC04296.jpg


DSC04346.jpg


DSC04359.jpg


DSC04483.jpg