벌써 가을이다.

올해 가을은 또 얼마나 빠르게 지나갈지...
그렇게 스쳐 지나가며 잊혀지는 것들은 또 얼마나 많은지... 
낙옆이 모두 지기전에 되도록 많은 모습들을 담아두고 싶다.

DSC00719.jpg DSC00787.jpg DSC00790.jpg DSC00791.jpg DSC00795.jpg DSC00796.jpg DSC00798.jpg DSC00799.jpg DSC00802.jpg DSC00804.jpg DSC00807.jpg DSC00857.jpg DSC00858.jpg DSC00881.jpg DSC00910.jpg