어린시절 추억이 잔뜩 서려 있는 삼청교회식구들~
다들 어찌 지내려낭..

그래도 사진속 밝은 미소때문에 걱정은 안된다.
잘 살고들 있겠지~